Hunters Wines

역경 속에서 빚은 궁극의 견고함

말보로 지역 내 산비탈에는 와인재배를 위한“스윗스팟Sweet Spot”이 있습니다. 이는 포도 재배를 위한 조건들이 최적으로 들어맞는 일부 지대를 일컫는 용어입니다. 이 곳의 기후는 매우 시원해 예민한 성질의 포도 과육이 화학약품을 쓰지 않고도 문제 없이 무르익고 손상되지 않는 최고의 환경을 갖추고 있습니다.

많은 분들이 예상할 수 있듯이 산비탈에서 과실을 재배하기는 쉽지 않습니다. 하지만 말보로 스윗스팟의 가능성을 경험한 개척자들은 최고의 와인을 생산할 수 있는 이 땅의 가치를 버릴 수 없어 힘든 도전들을 계속하게 되었습니다.

테라빈 와이너리의 창립자 역시 말보로 산비탈 포도 경작지의 개척자들 중 하나였습니다. 오랜 시간 북부의 산비탈을 개척한 그가 만든 피노누아는 마침내 세계적으로 정평난 피노누아로서 자리매김할 수 있었습니다.

테라빈은 최고급 와인에 맞는 최적의 표현을 위해 소량이더라도 양질의 포도를 생산하는데에 최선을 다합니다. 더욱 균형 잡히고 우아한 풍미를 지니며 견고한 맛의 와인을 만들기 위해 끊임 없이 노력하고 애쓰는‘테라빈’의 모습은 국제 와인 평론가들로부터 지금까지 끝없는 찬사와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logo-terravin-white

  • Please install the oAuth Twitter Feed Plugin and follow the theme documentation to set it up.